코타키나발루 힐링 여행 .

말레이시아 코타 키나발루 추천 힐링 여행을~

코타 카나발루(kota Kinablau)는 사바(Sabah)주의 주도로 가장 현대적인 항구 도시이며. 19세기말 영국의 사바 전역에 걸친 북 보르네오 건설로 수난의 역사가 시작 되었다고 해요. ​원래 코타 키나발루는 아피아피(Api Api = fire)라고 불리던 작은 마을이었는데, 해적에 의해 자주 화염에 휩싸여 이렇게 이름이 지어졌다 했네요. ​1942년 일본 침략으로 전략적 요새가 파괴되었고, 전쟁으로 폐허가 되었지만, 1947년 영국의 직할식민지가 되면서 새로운 수도가 되었으며 1963년 북 보르네오가 영국에서 독립하여 말레이시아 연방의 사바주가 되었고, 1967년 현재의 이름인 코타키나발루로 개칭 되었다고 해요.

>

코타 키나발루에서 쾌속정으로 20 분 거리에있는 툰쿠 압둘 라만 해양 공원(Tunku Abdul Rahman Marine Park)은 모험을 즐기는 사람들을위한 놀이터와 같다고 했네요. 해양 공원은 Pulau Gaya, Pulau Sapi, Pulau Manukan, Pulau Mamutik 및 Pulau Sulug와 같은 5개 섬으로 구성되어 있다고 해요.

>

마리 마리 문화 마을(Marimari Cultural Village)은 보르네오 섬의 외딴 숲에있는 마을로 여기에서 방문자는 Sabahan 원주민에 대해 배우고, 그들의 전통 가옥을 탐험하고, 불 시작, 송풍관 만들기 및 문신 만들기 시연을 목격 할 수 있다고 해요.

>

앳킨슨(Atkinson) 시계탑은 1902년에 지어진 코타 키나발루의 주요 랜드 마크 중 하나로 식민지 시대에 코타 키나발루에 주어진 이름이었던 제 셀톤의 전 지구 책임자였던 프란시스 조지 앳킨슨을 기리기 위해 지어졌다고 해요.

>

시티 모스크(City Mosque)는 이지역에서 가장 큰 모스크이며 또한 가장 아름답다고 해요.​건물은 반짝이는 석호 위의 기둥 위에 자리 잡고있어 마치 물 위에 떠있는 것처럼 보이며 크기는 한 번에 약 12,000 명의 참배자를 수용 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고 했네요. ​낮에 방문하면 화려한 파란색과 금색 돔과 고전적인 첨탑을 즐길 수 있으며 기도 시간 외에 모스크 내부를 탐험 할 수 있다고 해요.

>

Sabahan 문화의 다양한 측면에 대한 정보로 가득 채워진 박물관은 도자기와 도자기, 자연사, 민족 지학, 다채로운 전시물로가득찬 섹션, 심지어 동물 전시회와 같은 섹션을 둘러 볼 수 있으며, 또한 여기에는 과학 기술 박물관과 사바 미술관 및 지역 주택 모델이있는 작은 유산 마을이 있다고 해요.

>

주청사는 세계에서 몇안되는 빌딩중 하나로 72개면의 유리로 장식되어있으며30층 높이의 원형 타워로 1977년 완공된 이래로 사바 주의 아이콘 역할을 해왔다고 했네요.현재 사바주 청사는 웅장한 모습으로 코타키나발루의 랜드마크역활을 하고 있다고 해요.

>

제셀톤 포인트(Jesselton Point)는 19세기말 말레이시아를 식민지로 만들기위해 최초의 영국군의 상륙지점인 이곳은이전에 코타 키나발루 페리 터미널로 알려진 제셀톤 포인트 워터프론트는 2006년 민영화 이후 코타 키나발루의 주요 도시 명소 중 하나가되었다고 해요.

>

로카위야생공원(Lok Kawi Wildlife Park)은 로카위 마을이 있으며, 이 공원은 짧은 시간 동안 만 마을에 있고 더 멀리 더 큰 보호 구역으로 여행 할 수없는 경우에 방문하기 좋은 곳으로 호랑이, 사슴, 원숭이, 긴팔 원숭이, 오랑우탄과 같은 동물을 볼수 있다고 해요.

>

몬소피아드 민속촌(Monsopiad Cultural Village)는 사바의 토착민 중 하나 인 전통적인 카 다잔 마을의 삶을 엿볼 수 있다고 해요.​이 마을은 약 300년전 유명한 카 다잔 전사였던 몬 소피아 드에게 헌정되었으며, 전설에 따르면 마을을 침략하려는 공격자 42명을 죽였다고 했네요.

>

클리아스 리버 크루즈(Klias River Cruise)는 코타 키나발루의 숲 풍경을 편안하게 앉아서 강에서 강 유람선을 타고 강이 바다와 만나는멋진 전경과 키나발루 산의 멋진 전망을 감상하며 맹그로브 지역을 순항하면서 원숭이, 새의 놀라운 야생 동물을 볼 수 있다고 해요.

>

>

가야 스트리트 일요시장은 일요일 이른 아침 오전 6시에 열리며 더위와 군중을 모두 이기기 위해 일찍가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해요.​일요시장은 기념품 쇼핑을하기에 좋은 곳이며 노상에는 공예품, 옷, 골동품과 같은 모든 종류의 흥미로운 장식품을 판매한다고 해요.

>

코타 키나발루 산은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산 중 하나이며 전 세계에서 많은 등반가이 모이는 곳으로 정상의 최고봉 높이는 4,095m를 자랑하며, 약 6,000 종의 식물이있는 유네스코에 등재 된이 공원은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생물 유적지 중 하나로 인정 받고 있다고 해요.

>

말레이시아 코타 키나발루 힐링 여행 어떠셧나요?유유자적하게 즐기실 수 있는 가족형 힐링 여행지론 제격일듯 해요.​

★여행지 문의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