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말과 티 스트랩 구두 타비오 Tabio

 몇 년 전에 발 식탁에 한쪽 발을 부딪쳤다. 통증이 있어서 정형외과에도 간 것 같아. 뼈에 금이 가거나 한 것은 아니지만 통증이 아주 심했다. 좋아졌나 싶은 발가락은 비가 오면 약간 시큰거렸다. 문제는 그 뒤로는 하이힐 신발을 신을 수 없게 됐다는 것이다. 다행이라고 할까, 덕분이라고 할까 운동화, 고무가 되었다 플러스 양말 러버까지 히사시

신발이 가끔 당겨질 때가 있어서 운동화만큼은 아니어도 사는 편이다. 앞서 말했듯이 힐은 절대 신을 수 없는 신세가 돼 발뒤꿈치가 거의 없거나 있어도 2cm 미만으로 산다. 한번 빠진 메리 제인의 구두 매력에서 벗어나지 못해 살 때마다 메리 제인이다.

우연히 티스트랩 구두를 봤다. 어린이용뿐만 아니라 성인용도 있구나. 처음 구매한 곳이라 사이즈감이 전혀 없고 불안한 상태에서 한 달 정도 기다렸다가 받았다. 다행히 맨발, 양말은 모두 잘 어울린다.

새 구두를 신을 때는 어디론가 가버렸지만 이상하게도 밑창이 없어 처음 신는 구두치고는 편하다. 단지 이런 종류의 구두를 신어 본 적이 없기 때문에 생경할 뿐. 나는 메리 제인과 비슷할 거라고 생각했지만 전혀 그렇지 않았다.

#타비오 #타비오양말 #tabio #티스트랩 #티스트랩신발 #양말코디 #양말러버 #양덕

(위)레드삭스도 아래) 그레이 삭스도 타비오 Tabio의 것이다. 일본 여행 때마다 사들인 양말 브랜드다. 기본이 되면서 심플한 양말, 유니크한 패턴을 많이 만들어 낸다. 기본은 기본이고 패턴은 패턴으로 상당히 좋다. 무엇보다 양말의 퀄리티 좋고 착용감도 좋다. 기본에 충실한 브랜드를 신뢰하고 애정하는데 타비오가 그렇다.

#얌얌 잡화점